임신 중에 마신 술이 태아에 미치는 영향 - 유산방지주사태아보험
이름 휴대폰
여성 남성
생년월일 개인정보수집및이용동의
게시판

임신 사실을 알게 된 시점부터는 술을 마시지 않는 게 좋은데 일반적으로 6잔 이상의 알코올은 태아에게 해가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하지만 사람마다 같은 양의 술을 마시더라도 효과가 다르고 복용하는 약이나 산모의 나이, 환경 등에 따라 술의 효과가 달라지니 적은 술이라도 안심할 수는 없으므로 되도록 마시지 않는 게 좋습니다. 
임신 중에 알코올에 노출된 태아는 발달장애, 행동 장애, 지적장애, 과행동 증후군이나 선천적으로 심장질환을 앓거나 관절, 척추, 얼굴 기형 등의 장애를 보이게 됩니다.

 

음주의 경우 아무런 이상이 없으며 건강한 신체일지라도 위험성이 커질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길 바랍니다. 더욱이 임신 중의 산모와 뱃속의 태아의 경우 작은 충격이나 질병으로도 피해를 보기 쉬울 만큼 신체적으로 약하기 때문에 혹시 모를 경우에도 더 주의해야만 할 것입니다. 그러므로 임신 중의 음주의 위험성을 고려하고 산모와 뱃속의 태아의 안전을 위해 주의하시길 바랍니다.

 

술은 평소에도 좋지 않으니 아이를 가지신 경우에는 이참에 끊어보시는 것도 큰 도움이 될 수가 있습니다.
다만 이러한 음주로 인해서 생긴 태아의 피해를 보장 받기 위해서는 태아보험을 준비해 보시는 것도 큰 도움이 됩니다.

태아보험은 아이에게 일어난 대부분의 현상에 대해서 보장을 해주고 있습니다.
이를 보장 받기 위해서는 미리 이를 잘 알아보고 그에 맞는 준비를 하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