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체가 변하면서 생기는 비문증은 뭘까?
이름 휴대폰
여성 남성
생년월일 개인정보수집및이용동의
게시판


평소에 아무렇지 않다가 어느 날 갑자기 눈앞에 이상한 물체가 날아다니거나 점 같은 게 보인다면 눈에 문제가 생긴 것일 수 있습니다.
이러한 증세가 나타나면 비문증을 의심해볼 수 있는데 이 질환으로 인해 안과를 방문하는 사람이 늘어나고 있다고 합니다.
안과를 찾은 환자들 중에 비문증으로 방문한 사람이 5년 전보다 많이 늘어났다고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상승하고 있다고 합니다.
눈 앞에 벌레가 기어 다니는 느낌이 들어서 비문증이라고 하는데 위치와 상관없이 형체가 동일하게 나타나는 특징을 지니고 있습니다.

 

하지만 비문증이라고 하는 이런 안구 질환에 관해 바로 알고 대비해두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니므로 비문증을 미리 대비해두는 것은 어려움이 많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 이 시간을 통해 이렇게 비문증 관련 정보를 전달해드리고자 하니 참고해두시길 바랍니다. 더욱이 안구 질환의 특성상 비문증이 발병하면 시력이 악화함으로써 정상적으로 일상생활을 수행하는데 어러울 것입니다.


주로 비문증은 투명한 젤 형태로 안구를 채우고 있는 유리체가 변하면서 생기는 것이 대부분인데 여기서 유리체는 망막에 상이 맺히게 만들거나 안구의 형태를 유지하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시력이 제대로 갖춰지기 위해 유리체의 역할이 중요한데 40대가 넘으면서 노화가 오기 때문에 유리체 역시 액체로 변하면서 점도가 낮아지게 됩니다.
이렇게 되면 유리체의 투명도가 낮아지기 때문에 시야가 흐려질 수밖에 없는데 이로 인해 비문증이 나타나는 것입니다.
만약에 고도근시나 고혈압, 당뇨병이 있다면 망막 혈관에 문제가 생길 수 있기 때문에 시력이 낮아지거나 불빛이 반짝거리고 눈 앞에 점이 느껴진다면 안과에 가는 게 좋습니다.